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YG엔터, 빅뱅 완전체+아이콘 日공연 수익으로 1분기 호실적 전망-HMC투자증권

[비즈엔터 윤미혜 기자]

(YG 엔터테인먼트 )
(YG 엔터테인먼트 )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엔터)의 1분기 호실적이 예상된다. 2분기 역시 아이콘의 일본 활동과 지드래곤의 컴백으로 기대감이 높다.

21일 HMC투자증권은 YG엔터가 작년 빅뱅의 마지막 완전체 일본 공연과 팬미팅, 아이콘의 일본 공연 등으로 1분기 수익증가가 예상된다며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하고 목표주가는기존 3만3500원에서 3만7000원으로 상향조정했다.

유성만 연구원은 "지난해 빅뱅의 마지막 완전체 일본 공연에 약 80만 명, 아이콘의 일본 공연에는 20만 명이 동원됐다"며 "이에 따른 로열티 수익증가로 YG엔터는 1분기 사상 최대실적을 낼 것"이라고 말했다.

YG엔터의 1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대비 23% 증가한 897억 원,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13.5% 증가한 108억 원이 전망했다.

2분기에도 아이콘의 일본 공연과 지드래곤의 컴백 등으로 수익성이 지속될 전망이다.

유 연구원은 "올해 5월과 6월 아이콘이 처음으로 5만 명 수용 규모의 일본 오사카 돔구장에서 공연한다"며 "이번 공연은 향후 빅뱅의 빈자리를 대체하는 탑그룹으로서 자리매김하는 데 청신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드래곤은 국내 및 글로벌 투어활동을 이어간다. 대성은 4월 일본 돔투어, 태양은 7월 일본 스타디움 공연을 하는 등 빅뱅 멤버들이 활발한 일본 활동을 통해 지속적으로 수익을 낼 것"이라고 분석했다.

윤미혜 기자 bluestone29@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