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윤식당' 이서진, 신 메뉴 '치킨' 성공적(feat. 보틀보드)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tvN '윤식당')
(▲tvN '윤식당')

'윤식당' 이서진의 신메뉴 '치킨'이 외국인들에게 인기를 얻었다.

21일 방송된 tvN '윤식당'에서는 외국인 두명이 식당에 방문했다.

앞서 이서진은 새로운 메뉴를 개발하기로 결심했다. 그는 "여행하는 방문객들이 하루 똑같이 불고기를 먹을 필요가 없다. 똑같은 음식을 먹지 않을 것 같다"라면서 새로운 메뉴를 생각했다.

그가 생각한 것은 과거 어린시절 어머니가 해주신 닭요리를 응용한 크리스피 치킨. 이어 메뉴에 넣고 외국인 두명이 등장. 치킨을 시켰다. 이 두명은 "정말 맛있다"라면서 맥주와 함께 크리스피 치킨을 즐기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이날 패들 보틀이 '윤식당'을 이끄는데 한몫했다. 지나가는 손님들 마다 패들보틀을 사용할 수 있냐는 말을 듣고, 이서진은 "식당에서 음식을 먹으면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고, 다양한 손님들이 이용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