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tvN·Mnet 방송 웃고, 영화 울고…CJ E&M 2분기 매출 전망

[비즈엔터 김소연 기자]

▲(출처=CJ E&M)
▲(출처=CJ E&M)

CJ E&M의 TV 매출액이 전년대비 9.8% 증가할 것이란 전망이다.

하이투자증권은 17일 CJ E&M 2분기 매출액을 3900억원, 영업이익 257억원을 예상했다. 이는 전년대비 각각 9.2%, 81.6% 상승한 수치다.

2분기 매출 증대의 중심엔 방송 콘텐츠가 있다. 광고 시장 침체로 광고 판매는 부진해 TV광고 매출액은 전년비 소폭 하락하겠지만, 기타 매출 증가로 광고 매출액이 전년 대비 9.8% 증가한 2947억 원을 기록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김민정 오대식 연구원은 "방송 사업의 기타 매출은 디지털 광고와 콘텐츠 판매 증가, 지난해 인수한 베트남 콘텐츠 제작사 블루 그룹의 실적기여로 전년비 30% 증가한 1158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며 "다만 영화 사업은 '임금님의 사건 수첩', '불한당' 모두 흥행이 부진하여 소폭 적자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들은 "하반기는 영화 '군함도'가 흥행할 가능성이 높고, tvN 하반기 드라마 라인업 '명불허전', '아르곤' 등으로 콘텐츠 경쟁력은 지속될 것"으로 예측했다.

아울러 "4분기엔 드라마 제작사 자회사 스튜디오드레곤이 상장될 것으로 예상돼 넷마블게임즈에 이어 자회사의 지분가치 재평가가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김소연 기자 sue123@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