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미운우리새끼' 토니안, 한지민 보다 고준희 '이상형'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SBS '미운우리새끼')
(▲SBS '미운우리새끼')

'미운 우리 새끼' 토니가 이상형을 배우 고준희를 꼽았다.

13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김희선이 스페셜 MC로 참석한 가운데 토니 안의 솔로라이프가 공개됐다.

이날 토니는 김재덕, 붐, 변호사 동생과 함께 웨딩촬영을 위해 차를 타고 떠났다. 차 안에서 토니는 "이제는 연애세포가 다 없어진 것 같다"고 한탄했다.

이에 붐은 즉석에서 이상형 월드컵을 열었고, 토니는 최후에 고준희를 남겨뒀다. 결승전에는 한지민과 고준희가 올라 어머니들의 궁금증을 샀다. 토니 역시 선택하기 힘들어지자 ‘상상찬스’를 썼다.

끝내 토니 안은 고준희를 선택했다. 이에 차 안에 있던 남성들은 환호하며 놀리기 시작했다. 이를 보는 서장훈은 “고준희를 좋아하네”라고 말했다. 김희선은 "여자는 신경쓰지 않는데 남자들끼리 저런걸 한다"며 웃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