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택시' 이태임, 과도한 다이어트 후 "시선들이 좋지 않았다"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tvN '현장토크쇼-택시')
(▲tvN '현장토크쇼-택시')

배우 이태임이 과도한 다이어트 후유증이 있었다고 털어놨다.

14일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 택시'에서는 이태임, 남보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태임은 최근 종영한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에서 다이어트를 했던 사실이 언급했다. 이영자는 이태임에게 "지금에서 8kg을 빼고 드라마를 찍었던 것이냐"라고 물었다.

이태임은 "'품위 있는 그녀'를 위해 8kg을 감량했지만 반응이 좋지 않았다"며 "주위에서 다들 뭐라고 하고 대중들이 그 모습을 싫어하니까 많이 생각을 바꿨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태임은 "다이어트 후 제 몸에 후유증이 있었다. 귀가 잘 안 들리고 픽픽 쓰러질 정도였다. 수전증까지 왔었다"라고 전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