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사랑의 온도' 서현진♥양세종, "뭐해... 다른 말로 보고싶다"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

'사랑의 온도' 서현진이 양세종에게 적극적으로 다가갔다.

16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에서는 현수(서현진 분)과 정선(양세종 분)이 핑크빛 로맨스를 이어갔다.

이날 현수는 아침 일찍 정선에게 "뭐해"라고 문자를 보냈다. 하지만 바로 답장이 없는 정선에 대해 "왜 연락을 안하는거지?"라며 질투했다.

이후 만난 현수는 정선에게 "내가 문자 자주 보내서 귀찮지 않아?"라며 물었고, 정선은 "내가 문자 바로 안 보내서 기다리지?"라고 되물었다. 이에 현수는 "맞아"라며 "내가 뭐해라고 말하는데, 뭐해라는 말을 다른 말로 하면 '보고싶어'인데, 정선 씨는 나한테 왜 뭐해라고 안 물어봐?"라고 물었다.

이에 정선은 현수를 안으며 "빨리 알려주지 그럼 매일 물어봤을 텐데"라며 달콤한 데이트를 이어갔다.

한편, 박정우(김재욱 분)은 정선과 현수의 관계를 알고 고민하는 모습을 보였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스트레이키즈
    2. 워너원
    3. 트와이스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블랙데이, 짜장면 같이 먹고 싶은 아이돌은?

    1위
  • 김세정(구구단)
    2위
  • 아이린(레드벨벳)
    3위
  • 손나은(에이핑크)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