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인생술집' 곽도원 영화 '곡성' 촬영 비하인드 "촬영장서 귀신봤다"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tvN '인생술집')
(tvN '인생술집')

'인생술집' 곽도원이 영화 '곡성' 촬영 당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영화 '강철비'에 출연한 배우 곽도원 박은혜, 안미나가 출연했다.

이날 곽도원은 "영화 '곡성'을 찍을 때 한 조명이 계속 움직이기 시작했다"라며 "그런데 나홍진 감독이 장난그만쳐라고 소리쳤는데도 계속 조명이 흔들렸다"라고 말했다.

이어 곽도원은 "그러면서 당시 영화 스틸 촬영하는 카메라 팀원이 조명 가까이 올라가 사진을 찍었는데, 이상한게 포착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공개된 사진에는 한 구석에 사람의 모습으로 한 남성이 담겼다. 곽도원은 "정말 신기했다. 정말인지 모르겠지만"이라 설명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트와이스
    2. 위너
    3. 에이핑크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같이 바다 가고 싶은 남자 아이돌 BEST

    1위
  • 정국(방탄소년단)
    2위
  • 세훈(EXO)
    3위
  • 백호(뉴이스트W)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