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김남길, 오앤엔터→씨제스와 전속계약 체결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사진=씨제스엔터)
(사진=씨제스엔터)

배우 김남길이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8일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김남길과 전속계약을 맺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김남길은 다양한 캐릭터로 빛나는 활동을 한 배우이자 스스로 연마하고 세상과 더불어 사는 법을 행동으로 옮기려고 하는 멋진 사람이다. 앞으로 김남길과 함께 만들어갈 다양한 활동에 기대감이 높고, 다각도의 매니지먼트 시스템으로 지원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김남길은 2003년 MBC 공채 탤런트로 데뷔, 2009년 MBC 드라마 '선덕여왕'에서 비담 역을 맡아 큰 사랑을 받았으며 이후 SBS '나쁜 남자', KBS '상어', tvN '명불허전' 등에 출연하며 안방극장을 섭렵했다.

스크린에서는 2006년 '후회하지 않아'로 첫 주연 신고식을 치르고, 이후 '강철중: 공공의 적 1-1' '모던 보이' '미인도', '무뢰한' 등을 통해 강한 인상을 남겼다. 특히 2014년 '해적: 바다로 간 산적'으로 866만, 2016년 '판도라'로 458만, 2017년 '살인자의 기억법'으로 265만 등 연이은 흥행을 거두며 대한민국 대표배우로 자리매김했다.

한편,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최민식, 설경구, JYJ(김재중, 박유천, 김준수), 박주미, 박성웅, 송일국, 문소리, 거미, 황정음, 라미란, 윤상현, 류준열, 홍종현, 박병은, 윤지혜, 이청아, 정선아 등이 소속되어 있다.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