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불후의 명곡' 태진아, "아들 이루보다 강남을 더 자주 본다"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사진=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사진=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불후의 명곡' 태진아와 강남과의 만남을 언급했다.

태진아가 11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 "아들 이루보다 강남을 자주 본다"라고 밝혔다

이날 태진아와 강남은 최근 스케줄이 계속 같이 있어서 자주 보고 있다고 밝혔다. 태진아는 "이루하고는 이틀에 한 번 정도 만나는데 강남인 매일 본다"라고 전했다.

강남은 태진아와 만나게 된 계기에 대해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을 봤는데, 태진아 선배님이 심사위원이셨다. 절 좋게 보셔서 아빠와 아들을 하자고 하시더라"라고 밝혔다.

수익 배분을 묻자 강남은 "제가 10이고 선배님이 0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태진아는 "출연료가 들어오면 보통 회사 통장에 들어왔다가 개인 통장으로 가는데, 강남의 개인 통장으로 바로 들어간다"라고 덧붙였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