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협상' 손예진 "협상가 역 위해 단발머리로 변신"

[비즈엔터 김원희 기자]

▲손예진(사진=고아라 기자 iknow@)
▲손예진(사진=고아라 기자 iknow@)
배우 손예진이 캐릭터를 위한 단발머리 변신에 대해 언급했다.

손예진은 10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된 영화 '협상' 언론배급시사회 이후 기자간담회에서 "경찰 역할을 위해 단발머리로 변신했다"고 전했다.

손예진은 극중 사상 최악의 인질극에 대응하게 된 서울지방경찰청 위기협상팀 한채윤 경위 역을 맡았다. 협상가라는 흔치 않은 캐릭터 연기를 위해 변신도 마다하지 않았다. 손예진은 "경찰이라는 전문직이 주는 제약이 있다. 경찰이라는 모습이 잘 어울리까 걱정도 있었고, 외형적인 모습이 긴 머리를 묶거나 풀고 있거나 하는 것은 어울리지 않는다고 생각해 단발로 변신했다"며 "제가 했던 기존 캐릭터들보다 좀 더 보이시하고 전문직 다운 모습"이라고 전했다.

이어 협상가로서 내면 연기에 대해서도 "협상가의 마음은 인질이 모두 생존하길 바라는 것이다. 그러나 또 인질범 앞에서 흔들리는 모습을 보이면 안 되니까, 계산된 연기보다는 최대한 제 감정을 억누르는 연기를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너무 처음부터 끝까지 냉정하면 관객들이 인간적인 캐릭터로 느끼지 못하실 것 같아서, 균형을 잡아서 간극을 왔다갔다 하며 촬영했던 것 같다"며 "표현을 크게 하지 못하고 억누르는 연기가 반복되다 보니 답답한 순간도 많아 쉽지 않은 촬여이었다"고 솔직한 소감을 전했다.

한편 '협상'은 태국에서 사상 최악의 인질극이 발생하고, 제한시간 내 인질범 민태구(현빈)를 멈추기 위해 위기 협상가 하채윤(손예진)이 일생일대의 협상을 시작한다는 내용의 범죄 오락 영화다. '국제시장' '공조' 등을 제작한 JK필름에서 제작하고 이종석 감독이 처음 장편 영화 메가폰을 잡았다. 19일 개봉.

김원희 기자 kimwh@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더보이즈
    2. 네이처
    3. 유니티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추석, 부모에게 소개하고 싶은 남자 연예인은?

    1위
  • 뷔(방탄소년단)
    2위
  • 강다니엘(워너원)
    3위
  • 차은우(아스트로)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