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이태영, 이태곤과 한솥밥...라마엔터와 전속계약 체결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배우 이태영이 라마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배우 이태영은 2011년 연극 '고스트'를 통해 본격 연기자의 길에 들어섰다. 이후 '수상한 흥신소' '파란나라' '백묵원-유전유죄, 무전무죄' 등에 출연하며 연극계의 실력파 배우로 성장했다.

'자의적백치' '인터뷰' '짜다' '환타지아' '굴레' 등 많은 독립 단편 영화에 출연하며 호평 받았던 이태영은 '혜화동 사람들' '피끊는 청춘' '데자뷰' '흥부' '스윙키즈' 등의 장편 상업 영화에도 출연하며 자신만의 필모그라피를 차근차근 쌓아왔다. 이태영은 개성 있는 마스크와 맛깔 나는 연기로 다양한 광고에도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라마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이태영은 끼와 실력을 두루 갖춘 배우로 개성 있는 실력파 배우를 찾고 있는 방송, 영화계에 단비가 되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이태영의 무한한 성장과 발전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고 이태영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쳤다.

한편, 라마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이태곤, 지소연, 김슬미, 최재이, 정승필, 김소빈, 최근 데뷔한 걸그룹 슈가틴트가 소속돼 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