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CJ ENM, '신과함께' 덱스터스튜디오 인수설 부인 "재무적 투자 등 검토"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CJ ENM 측이 덱스터스튜디오 인수설에 대해 부인했다.

11일 오후 CJ ENM 측은 한국거래소 조회공시 요구에 대한 답변으로 “일부 언론에서 보도된 내용처럼 덱스터스튜디오의 인수를 추진 중인 것은 아니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다만 당사는 드라마ㆍ영화 등 콘텐츠 제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재무적 투자 및 전략적 합의 등 다양한 협력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CJ ENM이 덱스터스튜디오를 인수한다며, ‘신과함께3’과 ‘신과함께4’가 기존 배급사인 롯데엔터테인먼트가 아니라 CJ ENM이 배급을 맡게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한편, 덱스터스튜디오는 김용화 감독이 지난 2011년 설립한 VFX 회사로, 천만 영화인 ‘신과함께’ 시리즈와 ‘해적’ ‘조작된 도시’ ‘'PMC: 더 벙커’ 등에 참여한 바 있다. 현재 ‘백두산’을 준비중이다.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엑소
    2. 모모랜드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연기도 기대되는 아이돌은?

    1위
  • 옹성우
    2위
  • 류진(있지)
    3위
  • 강다니엘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