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놀라운 토요일’ 우주소녀 다영 “신동엽 닮은꼴...소속사서 양갈래 금지했다”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사진=tvN)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 다영이 신동엽 닮은꼴임을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그룹 우주소녀 루다와 다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다영은 “소속사에서 양갈래 머리 금지령이 내렸다”라고 운을 뗐다. 그는 “데뷔 초 내가 신동엽 선배님 닮은꼴로 이슈가 됐었다. 당시에 작은 기삿거리로도 감사했기 때문에 좋긴 좋았지만, 걸그룹이다 보니 다른 이미지를 위해 양갈래 머리를 포기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신동엽은 “나도 그때 봤을 땐 닮아보였는데 이젠 안 닮았다. 성숙해졌다”라며 흐뭇하면서 “그런데 실제론 나 말고 혜리를 좋아한다던데”라고 이야기를 전했다.

다영은 “연습생 때 연말 평가를 하면 늘 걸스데이 무대를 했다. ‘반짝반짝’ 따라하기도 했다. 걸스데이 선배님들을 특설무대에서 한 번 뵌 적 있는데 엄청 웃으시면서 인사를 해주셔서 더 좋아졌다”라며 혜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