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비즈스코어] ‘캡틴 마블’, 개봉 첫날 46만명...‘아이어맨3’보다 높다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캡틴 마블’이 2019년 최고 오프닝 스코어와 마블 솔로무비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경신했다.

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캡틴 마블’은 개봉 첫 날인 지난 6일 하루 동안 2016개 스크린에서 46만 1066명을 모아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이는 올해 개봉한 천만 영화 ‘극한직업’의 개봉 첫 날 관객수인 36만 명을 가뿐히 넘은 2019년 최고 오프닝 기록이다. 또한 역대 3월 흥행 1위인 ‘미녀와 야수’(2017) 개봉일 관객수 16만 6930명을 약 30만 명 차이로 넘어섰으며, 역대 3월 오프닝 관객수 1위인 ‘해빙’(2017) 오프닝 38만 6128명 또한 앞지른 수치다. 여기에 마블 솔로무비 흥행 1위인 ‘아이언맨 3’(2013, 최종 관객수 900만 1679명)의 개봉일 관객수 42만 2504명까지 넘어서며 마블 솔로무비 최고 예매율에 이어 오프닝 스코어까지 새 역사를 쓰고 있다.

영화 ‘캡틴 마블’은 기억을 잃은 파일럿 캐럴 댄버스(브리 라슨 분)가 쉴드 요원 닉 퓨리(사무엘 L. 잭슨 분)를 만나 어벤져스의 마지막 희망 ‘캡틴 마블’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담았다.

한편, 다른 한국 영화들은 ‘캡틴 마블’의 개봉으로 인해 적은 스크린수로 적은 관객을 모았다. 같은 기간 ‘항거: 유관순 이야기’는 599개 스크린에서 2만 709명을 모아 2위, ‘사바하’는 523개 스크린에서 1만 5898명을 모아 3위, ‘증인’은 559개 스크린에서 1만 5111명을 모아 4위를 차지했다.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엑소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연기도 기대되는 아이돌은?

    1위
  • 옹성우
    2위
  • 류진(있지)
    3위
  • 나연(트와이스)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