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뮤지컬 ‘엑스칼리버’, 아더 役 김준수-카이-세븐틴 도겸 캐릭터 사진 공개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사진=EMK)
(사진=EMK)

뮤지컬 ‘엑스칼리버’의 타이틀롤 아더 캐릭터들이 베일을 벗었다.

13일 EMK오리지널 뮤지컬 ‘엑스칼리버’(제작 EMK뮤지컬컴퍼니) 측은 아더 역을 맡은 카이, 김준수, 세븐틴 도겸의 캐릭터 사진을 공개했다.

‘엑스칼리버’는 색슨족의 침략에 맞서 혼란스러운 고대 영국을 지켜낸 신화 속 영웅 아더왕의 전설을 재해석한 작품으로, 평범한 한 사람이 빛나는 제왕으로 거듭나는 여정을 그린다. 타이틀롤 아더는 카리스마를 지닌 청년이자 왕의 운명을 가지고 태어나 제왕으로 성장하는 인물로, 카이, 김준수, 도겸은 서로 다른 매력을 포스터를 통해 예고한다.

먼저 카이는 성검 엑스칼리버를 한 손에 쥐고 적을 눈 앞에 둔 듯 용맹한 눈빛을 발산하고 있다. 여기에 “한 명의 왕, 하나의 꿈, 열두 명의 맹세”라는 글귀가 새겨져 있어 잔혹한 색슨족을 물리치고 영국을 통일하고자 하는 아더의 굳건한 의지를 표현하고 있다.

성검 엑스칼리버에 몸을 의지한 김준수는 인간의 고뇌에 대해서 심층적으로 표현해낼 예정이다. “결국 승리는 강자의 것이 아닌 다시 일어나는 자의 것” 이라는 글귀는 갖은 역경과 고초에도 무릎 꿇지 않으려는 아더의 강인함을 상징적으로 나타낸다.

정면을 응시하고 있는 도겸은 적을 향해 돌진하는 것마냥 성검 엑스칼리버를 앞세우며 젊은 아더의 패기를 보여준다. "검이 날 선택했다면, 왕이 되어 일어서리라"라는 극 중 아더의 대사는 주어진 운명에 굴복하기 보다는 운명조차 자신의 기회로 삼겠다는 청년 아더의 뜨거운 열정과 의지를 드러낸다.

한편, 뮤지컬 ‘엑스칼리버’는 오는 14일 오전 10시부터 선예매를 진행하며, 15일부터 정식 1차 티켓을 오픈한다. 공연은 6월 18일부터 시작된다.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