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열혈사제' 이하늬, 서울로 복귀...남다른 눈빛 궁금↑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열혈사제' 좌천됐던 이하늬가 돌아온다.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 제작진은 15일 검사 박경선(이하늬 분)이 부장 검사 강석태(강형묵 분)와 함께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박경선은 지방으로 좌천됐다. 그 배경에는 구담구 카르텔의 일원인 강석태 부장 검사의 계략이 있었다. 박경선을 더욱 강력한 권력의 충견으로 만들기 위해 그녀를 지방으로 보낸 것이다. 결국 박경선은 강부장 앞에 무릎을 꿇었고, "시키시는 일은 뭐든 다 하겠다"고 말하는 그녀의 모습이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 속 다시 서울지검으로 복귀한 박경선의 모습이 포착됐다. 강석태 부장 앞에서 거수경례를 하고 있는 박경선의 모습이 담겨 있다. 강석태 부장과 어떤 대화를 나누는 것인지, 그 어떤 때보다 결의에 찬 박경선의 표정이 눈길을 끈다.

한편 '열혈사제'는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엑소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연기도 기대되는 아이돌은?

    1위
  • 옹성우
    2위
  • 류진(있지)
    3위
  • 나연(트와이스)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