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박근록, '60일, 지정생존자' 출연 확정..의전행정관 박수교 役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배우 박근록이 tvN 새 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에 합류한다.

‘60일, 지정생존자’는 대통령의 국정 연설이 열리던 국회의사당이 갑작스러운 폭탄 테러 공격을 받아 붕괴되고, 국무위원 중 유일하게 생존한 환경부장관이 승계서열에 따라 60일간의 대통령 권한대행으로 지정되면서 테러의 배후를 찾아내고 가족과 나라를 지키려 노력하는 이야기를 그려낸다. 국내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은 동명의 미국 드라마 ‘지정생존자(Designated Survivor)’가 한국 실정에 맞게 재탄생할 예정이다.

배우 박근록은 극중 의전행정관 박수교역으로 대통령을 모신지 1년차 되는 신입 행정관이다. 추후 대통령 권한대행을 맡게 되는 박무진(지진희 분)을 최측근에서 보좌하게 된다. 박수교는 반듯하고 꼼꼼하며 철저한 인물이지만, 때론 신입다운 들뜸과 엉뚱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박근록은 영화 '거인' '소셜포비아' '뷰티인사이드' '연애담' '용순' '옥자' '7호실' 등 작품성으로 널리 주목 받은 영화들에 연이어 출연하며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만들고 있다.

한편, 김태희 작가와 유종선 감독이 의기투합한 '60일, 지정생존자'는 올해 하반기에 방영될 예정이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