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남자친구' 박보검, 亞 투어로 5만 명과 소통...'서복'서 공유와 호흡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박보검이 ‘2019 아시아 투어’를 마무리했다.

박보검은 지난 1월 26일 서울을 시작으로 일본, 방콕, 싱가포르, 홍콩, 자카르타, 쿠알라룸푸르, 대만, 마닐라 등 9개 지역에서 5만 여명의 팬들과 만났다.

박보검이 출연한 ‘응답하라 1988’‘구르미 그린 달빛’‘남자친구’ 등이 인기를 얻으면서 팬미팅 ‘Good Day’도 화제였다.

박보검은 팬미팅 투어의 기획부터 모든 부분에 참여했다. 개별 도시의 특색을 살리기 위해 현지 유명한 곡도 선정해 불렀다. 특히, 방콕, 자카르타, 쿠알라룸푸르 등 현지 언어로 된 노래를 부를 때는 감동의 연속이었다.

뿐만 아니라 매 도시마다 각기 다른 비공개 영상과 선물들, 본인의 모습이 담긴 폴라로이드와 직접 사인한 하트공 등을 준비, 총 5000개 이상의 선물에 일일이 사인을 해서 팬들에게 전달하며 팬들을 향한 깊은 애정을 여실히 느끼게 했다.

이뿐이 아니었다. 그는 흥겨운 댄스곡으로 현장 분위기를 더욱 끌어올리는 한편, 피아노 연주와 함께 감미로운 현지 노래를 부르며 장내에 깊은 감동을 선사했다. 이에 팬들은 한 마음 한 뜻으로 배우와 함께 노래 가사를 따라 불러 더욱 훈훈함을 자아냈다.

또한 팬들의 열정적인 환호에 일일히 눈을 맞추며 인사를 건네는 다정함은 물론, 드라마 ‘남자친구’의 명장면을 무대 위 팬들과 함께 따라하며 ‘일일 남자친구’로서의 모습을 보여줬다.

공연 후반부에는 팬들을 위한 감사의 마음을 앵콜 무대로 장식, 하이터치로 팬들을 배웅하며 다시 한 번 팬들을 향한 사랑을 고스란히 전했다.

박보검은 이번 ‘2019 아시아 투어’를 통해 팬들은 물론 현지 언론까지 사로잡아 눈길을 끌었다. 각 도시 언론은 그의 남다른 팬서비스와 다채로운 매력, 그가 대중으로부터 큰 사랑을 받을 수 밖에 없는 이유에 대해 연이어 보도하며 박보검에 대해 아낌없는 호평을 전했다.

한편, 박보검은 영화 '서복' 촬영에 임한다. '서복'은 죽음을 앞둔 전직 정보국 요헌 기헌(공유 분)이 영생의 비밀을 지닌 인류 최초 복제인간 서복(박보검 분)과 그를 차지하려는 여러 세력의 추적 속에서 위험한 사건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작품으로 공유, 조우진 등이 출연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