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화사, 설리 이어 당당한 '노브라 패션'…네티즌 설왕설래

[비즈엔터 김남준 기자]

(출처=네이버 TV 영상 캡처)
(출처=네이버 TV 영상 캡처)

그룹 마마무 화사가 설리에 이어 당당한 노브라 패션으로 팬들 앞에 섰다.

화사는 지난 7일 'SBS 슈퍼콘서트 인 홍콩' 일정을 마치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당시 화사는 화이트 밀착 티셔츠를 입고, 검은색 마스크를 썼다.

화사는 평소와 다를 바 없이, 팬들에 인사를 건네며 공항을 빠져나왔다. 그러나 이후 공개된 사진을 통해 화사가 노브라였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네티즌은 공공장소에서 브래지어를 착용하지 않는 것에 대해 시비를 걸고 나섰다. 일부에서는 최근 노브라 패션에 대한 소신을 밝힌 설리에 비유하며 악플을 보내기도 했다.

네티즌은 "보기 민망하다", "집에서나 벗어라", "설리 따라 하냐"라며 불편한 시선을 보냈다. 그러나 다른 한쪽에서는 "편안하면 그만", "피해준 것도 아닌데"라며 노브라 패션에 찬성하는 의견을 보였다.

한편 화사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예능감을 뽐내고 있다.

김남준 기자 dwt94@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