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지성 VS 이세영, '의사요한' 인물 관계도 관심 '집중'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지성이 출연하는 ‘의사요한’의 인물관계도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높다.

지난 19일 첫 방송된 ‘의사요한’에서 만기 출소한 차요한(지성 분)의 의사로서 활약이 기대되는 가운데, 그와 얽혀 있는 인물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차요한(지성 분)과 강시영(이세영 분)은 각각 마취통증의학과 교수와 레지던트 2년차가 되어 병원생활을 시작한다. 요한은 서울남부지검의 손석기(이규형 분) 검사와 호스피스센터 간호사 채은정(신동미 분)과는 과거의 일로 인해 긴장감 넘치는 관계가 지속된다.

시영의 경우 레지던트 3년차인 동생 강미래(정민아 분)와 대립하며, 어머니이자 마취통증의학과장 민태경(김혜은 분), 그리고 아버지이자 병원 이사장인 강이수(전노민 분)와도 묘한 감정 대립을 펼쳐 나간다.

그런가하면 요한과 시영이 속한 통증의학과팀의 경우 지방병원 펠로우였던 이유준(황희 분)이 합류하게 되면서 레지던트 4년차 허준(권화운 분), 레지던트 1년차 김원희(오현중 분), 간호사 홍연진(손산 분), 나경아(이유미 분)가 다양한 에피소드를 그리게 된다.

또한, 한세병원에서는 태경의 동생인 민주경(오승현 분), 그리고 병원장 강이문(엄효섭 분)과 마취통증의학과 교수 권석(정재성 분)에다 요한의 친구인 의료전문 변호사 한명오(김영훈 분)도 본격적인 등장을 앞두고 있다.

‘의사 요한’ 측은 “재소자였다가 다시 의사로 돌아온 차요한이 이제 한세병원에서 본격적인 의사생활을 시작하면서 더욱 풍부한 스토리를 예고하고 있다. 인물관계도를 한번 확인하시면 극에 더욱 쉽게 몰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의사요한’은 미스터리한 통증의 원인을 흥미진진하게 찾아가는 통증의학과 의사들의 휴먼 메디컬 드라마로, 흥행보증수표 조수원감독과 김지운 작가가 손잡으면서 하반기 안방극장 기대작으로 떠올랐다.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