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미우새' 김희철, 못말리는 '의천도룡기'+축서단♥...시청률 20% 기록

[비즈엔터 강하늘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
(SBS '미운 우리 새끼')

'미운 우리 새끼' 김희철이 중국 배우 축서단에 빠졌다.

시청률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 1~3부는 14.9%, 17.1%, 18.1%(이하 수도권 가구시청률 기준)로 가구 시청률 동시간대 1위, 예능 1위, 주간 예능 1위 3관왕을 차지했다.

지난 주에 이어 이날 최고의 1분을 차지한 주인공은 ‘김희철’이었다. 희철은 집에 친한 동생 개그맨 이진호가 찾아오자 ‘있지(ITZY)’ 컴백 무대를 감상하며 팬심을 자랑했다. 이어 희철은 "나 요즘 상사병에 걸린 거 같다. 최근에 50회짜리 ‘의천도룡기’가 새롭게 나왔는데 이번 게 장난이 아니다. 이걸 두 번째 보고 있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중국배우 ‘축서단’이 나오자 “완전 예쁘지? 너무 예쁘지 않냐? 형수 나온다, 형수”라며 ‘TV 속 그녀’에게 반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의천도룡기'의 축서단에게 반한 김희철의 모습은 이날 순간 최고 시청률 20%를 기록했다.

희철은 배달 음식이 도착해도 먹는 둥 마는 둥 진호에게 '의천도룡기' 드라마 내용을 설명하느라 정신이 없었다. 진호가 “진짜 뭔 내용인지 모르겠다고”라고 말하자 희철은 영화 ‘의천도룡기’를 틀며 장면과 대사를 줄줄 읊었다. 김희철 엄마는 "내가 봐도 좀 이상하다"라고 안타까워했고, 결국 지루해하던 진호는 집으로 돌아갔다. 진호가 떠난 뒤 희철은 ‘의천도룡기’를 또 한 번 정주행하며 '의천도룡기'를 향한 팬심을 감추지 않았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강하늘 기자 bluesk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