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아이콘택트' 송가인VS홍자, 종교인들의 새로운 논쟁거리?

[비즈엔터 이명석 기자]

▲소녀시대 써니(채널A)
▲소녀시대 써니(채널A)

'송가인이냐 홍자냐'를 두고 두 종교인의 취향전쟁이 펼쳐진다.

16일 방송되는 채널A '침묵 예능-아이콘택트'(이하 ‘아이콘택트’)에는 소녀시대 써니가 스페셜 MC로 출연하며, 외국인 친구들의 눈맞춤과 두 종교인들의 눈맞춤이 공개된다.

이날 첫 번째 이야기에는 눈맞춤이 능숙한 이탈리아 출신 방송인 알베르토가 등장한다. 알베르토는 “눈 맞추는 게 가장 어렵다”는 중국 출신의 동료 장위안을 초대해 ‘눈맞춤 비법’을 전수해주지만 장위안은 눈맞춤 내내 안절부절못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장위안의 마음에 폭풍공감한 MC 써니는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에서 멤버 티파니의 모습을 보며 눈으로도 말을 할 수 있겠다고 처음 느꼈다”며 티파니와의 일화를 공개한다.

이어 두 번째 이야기에는 스님과 수녀님의 종교를 초월한 눈맞춤이 공개된다. 달라도 너무 다른 취향을 가진 두 사람은 트로트 가수 ‘송가인’과 ‘홍자’로도 취향이 나뉘며 동상이몽을 보여줘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좁힐 수 없는 두 사람의 속사정을 듣고 폭소한 MC 강호동은 “다큐멘터리나 영화로라도 두 분 모습을 계속 보고 싶다”라고 말한다.

스페셜 MC 써니와 함께 하는 채널A ‘아이콘택트’는 16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이명석 기자 bright@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