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황보라 "하정우 걷기학교 실체 폭로"…남자친구 하현우는 하정우 친동생

[비즈엔터 강하늘 기자]

▲'한끼줍쇼' 황보라 강호동 정만식 이경규(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황보라 강호동 정만식 이경규(사진제공=JTBC)
황보라가 ‘하정우의 걷기학교’의 실체를 폭로했다.

9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 명품 배우 정만식과 황보라가 밥동무로 출연해 강북구 수유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한끼줍쇼’에서 황보라는 하정우가 교장으로 있는 걷기학교에 다니고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황보라는 “이번에 10만보를 걸었다. 새벽 5시에 걸어서 다음 날새벽 3시까지 걸었다”라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정만식은 “하정우가 전화해서 ‘뭐해 보라? 나와’ 그럼 바로 걸어야 된다”고 폭로했고, 황보라는 눈치를 본 뒤 “억지로 나갔다. 10만보 걷는데 죽는 줄 알았다”라며 걷기학교의 실체를 실토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강호동이 황보라의 남자친구 차현우에 대해 “남자친구가 배우 겸 영화제작을 한다”라고 전하자, 이에 놀란 이경규는 황보라에게 “남편(?)이 영화 제작도 하냐?”라고 되물으며 대화를 이어갔다. 이를 지켜보던 강호동은 “아직 결혼을 안했는데 남편이라고 해도 가만히 있는다”라고 놀렸고, 순간 당황한 황보라는 “남편이라고 하지마세요”라고 말하며 수줍은 모습을 보여 웃음을 더했다.

강하늘 기자 bluesk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