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섹션TV' 오지호 "잘 생긴 외모는 족쇄? 외모 때문에 캐스팅 불발된 적 있다"

[비즈엔터 이명석 기자]

▲'섹션TV 연예통신' 오지호(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오지호(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배우 오지호가 잘 생겨서 캐스팅이 불발된 적이 있다고 밝혔다.

10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영화 '수상한 이웃'으로 돌아온 오지호를 만났다.

영화 '수상한 이웃'은 의문의 사건이 계속된 한 동네에 나타난 오지라퍼 태성과 엉뚱한 이웃들이 엮이며 벌어지는 코미디 영화다. 오지호는 가장 하고 싶었던 장르가 코믹 액션 영화였다면서 “코믹 연기는 (많이 해와서) 가장 편하다. 또 액션 연기는 운동을 하면서 꾸준히 연습을 해왔기 때문에 가장 자신이 있었다”며 '수상한 이웃'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오지호는 다시 코믹 액션 장르를 하게 된다면 이시영과 호흡을 맞추고 싶다고 러브콜을 보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코믹 연기를 같이 해봤는데 정말 잘하시더라. 액션도 정평이 나 있는 분이라 기회가 된다면 같이 해보고 싶다”고 이유를 덧붙였다.

과거 '잘생긴 외모는 족쇄'라는 발언으로 망언스타에 등극했던 오지호는 “배우를 하면서 다양한 캐릭터를 하지 못한다는 것 때문에 그런 발언을 한 것 같다"며 너무 잘 생겨서 캐스팅에 불발된 에피소드를 전했다.

이명석 기자 bright@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