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전지적 참견 시점' 먹객 이영자, '고기 도둑' 홍시고추장ㆍ짜글이장 제조 '시선집중'

[비즈엔터 강하늘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캠핑서 먹을 수 있는 별미 '홍시 고추장'과 '짜글이장'을 선보였다.

1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영자는 송 팀장과 함께 세차와 고기를 먹을 수 있는 신개념 셀프세차장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잠시 내린 비로 이영자는 고기를 먼저 먹기로 했다. 고기 굽기에 앞서 이영자는 '홍시고추장'과 '짜글이장'을 만들었다.

홍시 고추장은 홍시 껍질을 벗기고, 잘게 다져 고추장을 섞은 다음 깨소금을 추가하는 것이었다. 이영자는 "홍시가 천연 조미료다. 감칠맛과 단맛을 동시에 준다"라며 "목욕탕 언니들이 다 얘기해준 정보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영자는 짜글이장을 선보였다. 된장에 참치 통조림, 다진 마늘, 풋고추, 고춧가루를 넣고 끓였다. 삼겹살에 짜글이장을 맛본 송성호 팀장은 "짜글이장은 고기도둑이다. 밥이 없어도 고기를 무한으로 먹을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강하늘 기자 bluesk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