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비즈한컷] '스토브리그' 임동규(조한선), 약물 의혹..."야 백승수" 귓속말

[비즈엔터 강하늘 기자]

▲'스토브리그'(사진제공=SBS)
▲'스토브리그'(사진제공=SBS)
'스토브리그' 임동규(조한선)의 약물 의혹이 불거졌다. 바이킹스 김종무(이대연) 단장이 임동규(조한선)의 약물 의혹을 제기한 것.

18일 방송된 SBS '스토브리그'에서 바이킹스 김종무 단장은 드림즈 백승수(남궁민) 단장에게 "진짜 솔직하게 말해달라. 임동규 약물 했어요? 안했어요?"라고 물었다. 백승수는 "처음 듣는 얘깁니다"라고 했고, 김종무는 "임동규가 만약에 약물 해서 시즌 제대로 소화 못화면 당신 절대로 가만 안 놔둬. 약물 이야기 나오자마자 모 기업 온도가 확 달라졌다"라고 전했다. 백승수는 "너무 걱정하지 마십시오"라고 했다.

▲'스토브리그'(사진제공=SBS)
▲'스토브리그'(사진제공=SBS)
김종무가 미안하다고 하자 백승수는 김종무에게 연습 경기를 제안했다. 백승수는 "저희 쪽으로 와주시면 식사랑 숙박 제공해드리겠습니다"라고 전했다. 김종무는 "트레이드 한 팀들끼리 연습경기 하면 기자들 모여든다. 어느쪽이 잘한 트레이드네 뭐네 떠든다"라고 말하자 백승수는 "강두기와 임동규의 대결은 단장이 아닌 야구인으로서 궁금해하실 줄 알았는데"라고 말했다.

드림즈와 바이킹즈의 연습 경기가 성사됐거 연습경기날 임동규가 등장했다. 임동규는 백승수에게 "야 백승수"라고 다가와 무언가 귓속말을 했다. 이를 들은 백승수의 눈빛이 달라졌다.

강하늘 기자 bluesk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