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서유리 "남편 최병길(애쉬번) PD, 곧 오를 코인…저력 믿는다"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서유리(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서유리(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성우 서유리가 남편인 최병길(애쉬번) 전 MBC PD를 자랑했다.

서유리는 2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남편인 최병길(애쉬번) 전 MBC PD가 '라디오스타' 섭외를 받지 못해 섭섭함을 드러냈다고 밝혔다.

서유리는 "남편이 MBC 재직할 때 소문난 돌아이였다고 한다"라며 "'라디오스타' 섭외 전화를 받으니 본인은 왜 같이 안 나오냐고 말했다. 오빠가 왜 나가냐고 하니까 최양락 팽현숙, 홍서범 조갑경 같이 나가지 않느냐고 말하더라"라고 말했다.

김구라는 프리랜서로 활동이 없는지 질문했다. 서유리는 "준비는 하고 있지만..."이라며 말끝을 흐렸고, 김구라는 "우리가 부를 이유가 전혀 없지 않느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서유리는 "코인은 하락했을 때 오를 기대를 보고 사지 않느냐. 난 저력이 충분하다고 믿는다. 충분히 오를 거라 믿는다. 내 눈을 믿는다"라고 덧붙였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