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개그콘서트' 김하영, '절대감' 유민상과 포옹…유민상, 김하영에 사심 폭발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개그콘서트' 김하영.(사진제공=KBS2)
▲'개그콘서트' 김하영.(사진제공=KBS2)
'개그콘서트'의 김하영이 유민상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김하영은 1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의 '절대감 유민상'의 코너에 중대장 역으로 출연했다.

'절대감 유민상'은 유민상이 후배 개그맨들의 숨은 개그감을 찾아주는 내용이다. 유민상의 후배들인 송영길, 김정훈, 이성동 등은 이날 군대 개그를 선보였고 썰렁한 반응에 유민상은 "다 같이 사과하라"고 말했다.

이에 송영길은 "이게 끝이 아니다. 한 번더 봐달라"라고 말했다. 그리고 김하영이 중대장 역할로 나왔다.

▲'개그콘서트' 김하영-유민상(사진제공=KBS2)
▲'개그콘서트' 김하영-유민상(사진제공=KBS2)
김하영은 "너희들 덕분에 이번 전투에서 승리했다"라며 송영길, 김정훈, 이성동에게 가벼운 포옹을 해줬다.

그러자 유민상이 "이병 유민상"이라며 관등성명을 대며 자연스럽게 합류했다. 후배들이 말리자 "다음에 연결해서 웃기는 것을 보여주려고 한다"라며 김하영과 자연스럽게 포옹하며 행복해 했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