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핸섬타이거즈’ 서장훈 감독, ‘다 막아라 차은우’ 시전...경기 중 무릎 부여잡은 사연은?

[비즈엔터 강하늘 기자]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차은우(사진제공=SBS)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차은우(사진제공=SBS)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본격적인 리그 첫 사냥을 앞두고 고군분투 활약하는 차은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14일 방송된 SBS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에서는 차은우의 리그 대비 특훈이 펼쳐졌다.

감독 서장훈은 리그전을 앞두고 새로운 전술을 꺼내들었다. 그는 멤버들의 포지션 변경과 함께 일명 ‘다 막아라 차은우’ 작전을 시도했다. 말 그대로 차은우가 공을 가진 사람을 빈틈없이 막으며 모든 수비에 나서는 작전이다. 차은우는 강철 체력의 소유자답게 평소보다 강도 높은 훈련에도 시종일관 진지한 모습으로 임하며 남다른 투지를 불태웠다.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차은우(사진제공=SBS)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 차은우(사진제공=SBS)
비록 차은우는 해외 일정으로 인해 지난 연습경기에 불참했지만, 이탈리아에서도 틈만 나면 슛 연습, 현지인들과 농구 대결을 하며 연습을 게을리 하지 않았다.

본격적인 연습경기가 시작되고, 차은우는 서장훈 감독의 지시대로 코트 위에 나섰다. 차은우는 경기에 앞서 “우리 팀 가장 중요한 전력을 내가 채울 수 있을까”라며 걱정을 내비치나, 막상 경기가 시작되자 3대 1의 상황에서도 악착같은 수비로 활약을 펼쳤다. 또한 서장훈이 힘들어하는 차은우에게 선수 교체를 권하지만 끝까지 뛰고 싶다며 포기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강하늘 기자 bluesk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