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진서연, 마스크 부족 대란에 폭리 업체 '인간 같지도 않은 인간들'

[비즈엔터 강하늘 기자]

▲진서연(비즈엔터DB)
▲진서연(비즈엔터DB)
배우 진서연이 마스크 부족 대란에 '워킹데드랑 뭐가 다르냐'라며 비판했다.

진서연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워킹데드랑 뭐가 다르냐'며 마스크 온라인 판매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진서연은 "쓰레기 같은 인간 같지도 않은 인간들. 이게 할 짓이냐. 사람 생명이 왔다 갔다 하는 판에 버젓이 말도 안 되는 폭리를 취하는데 정부가 가만히 있다. 할 수 있는 모든 욕을 하고 모든 죄를 묻게 해야 한다"라고 남겼다.

현재 '워킹데드'를 언급하며 올린 글은 삭제된 상태다.

강하늘 기자 bluesk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