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박서준, 나이 동갑 안보현에 전화 "얼굴이라도 보면 좋은데"…'이태원 클라쓰' 인연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박서준 안보현(사진=MBC '나혼자산다' 방송화면 캡처)
▲박서준 안보현(사진=MBC '나혼자산다' 방송화면 캡처)

박서준이 동갑 나이 친구 안보현에게 전화를 걸었다.

안보현은 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엑소 세훈과 함께 대부도에서 차박 캠핑을 즐겼다. 이날 두 사람은 달고나를 만들고, 조개구이를 함께 구워먹었다.

차박을 즐기던 안보현에게 갑자기 박서준이 전화를 걸었다. 박서준은 안보현이 어디 있는지 물었고, 대부도에 있다는 말을 듣자 "많이 멀리 있구나. 얼굴이라도 보면 좋은데"라면서 아쉬움을 보였다.

전화를 끊은 뒤 세훈은 안보현에게 "형을 되게 보고 싶어 하는 것 같은데"라고 관심을 보였다.

박나래도 "박서준 씨 혼자 사시나요"라며 '나 혼자 산다' 출연이 가능한지 물어봤다. 하지만 안보현은 "부모님이랑 같이 삽니다"라고 말했고, 박나래는 실망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두 사람은 최근 종영한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호흡을 맞췄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