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이장우, 캠핑카 가격부터 요트 세일링까지 후포리 후포항 슈퍼스타의 '소확행' 하루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나혼자 산다' 이장우(사진제공=MBC)
▲'나혼자 산다' 이장우(사진제공=MBC)
캠핑카 가격부터 요트 세일링까지 일거수일투족 관심이 집중된 후포리 후포항 슈퍼스타 이장우의 '소확행' 하루가 힐링을 전했다.

10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바닷가 캠핑을 만끽하는 이장우의 일상이 펼쳐졌다.

지난주에 이어 자유로운 캠핑 라이프를 펼친 이장우가 요트 세일링에 첫 도전했다. 바닥이 보일 정도로 기울어지는 배의 중심을 잡기 위해 있는 힘껏 돛을 당기는가 하면, 직접 운전대를 잡으며 항해를 주도했다. 거친 파도를 가로지르며 스릴을 만끽한 그의 첫 도전기는 안방극장까지 통쾌한 에너지를 전했다.

세일링을 마친 이장우는 콧노래까지 부르며 후포항으로 직행, 홍게 구입에 나섰다. 자연산 홍게의 맛에 넋을 잃은 그의 모습은 야심한 밤 시청자들까지 군침 돌게 만들기도. 한편 이장우를 알아본 상인들이 열띤 반응을 보이기 시작했고, “장가는 갔는교?”, “몇 살인교?” 등 끊임없는 질문을 이끌어내며 ‘후포리 슈퍼스타’로 등극했다.

그런가 하면 식사 준비에 나선 이장우가 또 한 번 ‘가루 요리사’의 명성을 입증했다. 가루와 액체 조미료를 동원, 정확한 계량까지 더해진 가루 레시피를 선보인 것. 센세이션한 요리법으로 10분 만에 냉면 육수를 제조한 뒤 홍게까지 곁들인 캠핑 한상차림을 완성, 파도 소리와 빗소리까지 더해진 낭만적인 먹방으로 알찬 재미를 더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