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밴쯔, BJ철구 합방 사례비 200만원 거절 "좋은 곳에 기부 부탁"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밴쯔 철구(사진=아프리카TV 철구 생방송 캡처)
▲밴쯔 철구(사진=아프리카TV 철구 생방송 캡처)

먹방 크리에이터 밴쯔(정만수)가 BJ 철구(이예준)와 합방(합동 방송)을 했다.

23일 BJ 철구는 아프리카TV를 통해 밴쯔와 웅이의 푸드 파이터(빠른 시간 안에 많이 먹기) 대결을 펼쳤다. 밴쯔와 웅이는 짜장라면 빨리 먹기 대결을 했다.

밴쯔는 약 1분 만에 6개의 짜장라면을 흡입했다. 철구는 "진짜 주작(조작) 아니다"라며 빈그릇을 화면에 보였다. 웅이도 밴쯔의 먹방 실력을 인정했다.

또 철구는 이날 합방 감사의 의미와 지난해 밴쯔의 결혼식에 가지 못했던 마음을 담아 출연료 200만원을 주려고 했다. 밴쯔는 철구에게 손사래를 치며 자신에게 주려던 출연료를 좋은 곳에 써달라며 기부를 부탁했다. 철구는 밴쯔의 뜻을 받아들여 빠른 시일 내에 기부를 하기로 했다.

한편 이날 밴쯔와 철구, 웅이의 합방은 9만명이 넘는 시청자들이 시청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