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채국희 아닌 '홍춘이' 최란…모두가 예상 못 한 '백마' 정체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백마'의 정체는 채국희가 아닌 최란(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백마'의 정체는 채국희가 아닌 최란(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백마'는 채국희 대신 최란이었다.

20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백마와 흑마의 1라운드 듀엣곡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두 사람은 나훈아의 '홍시(울엄마)'를 열창해 눈길을 끌었다.

판정단은 뛰어난 노래 실력을 보였던 백마를 배우 채국희로 의심했다. 하지만 '노오란 샤쓰의 사나이'를 부르며 정체를 공개한 '백마'는 배우 최란이었다. 최란은 최근 '홍춘이'라는 이름으로 싱글 '그럴 줄 알았지'를 발표한 바 있다.

정체 공개 뒤에 김성주는 "최란이 1라운드 대결 상대로 남편 이충희를 지목했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란은 "이충희가 음치다. 1라운드에서 대결하면 손쉽게 2라운드에 진출할 수 있지 않았겠느냐"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