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유승민, 팀 교체 목표로 '어쩌다FC' 도전장…'뭉쳐야 찬다' 예고에 '정형돈 목소리 有'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유승민 '뭉쳐야찬다' 예고(사진=JTBC '뭉쳐야 찬다' 방송화면 캡처)
▲유승민 '뭉쳐야찬다' 예고(사진=JTBC '뭉쳐야 찬다' 방송화면 캡처)

'탁구 황제' 유승민이 '뭉쳐야 찬다' 출격을 예고했다.

22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전 탁구 국가대표 유승민이 출연하는 다음 주 예고가 공개됐다.

예고에서 안정환은 "'어쩌다FC'를 통으로 갈겠다는 목표를 갖고 나온 분"이라며 유승민의 이력을 소개했다. '어쩌다FC' 멤버들은 "탁구협회 회장님 아니냐"면서 유승민의 등장에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유승민은 용병이 아닌 '팀 유승민'을 이끌고 '어쩌다FC'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그의 팀에는 럭비 선수 출신, 스켈레톤 국가대표 선수, 육상 선수 출신 등 남다른 선수들이 포함돼 있었다.

또 이날 방송에서 좀처럼 모습을 보이지 않았던 정형돈의 목소리가 예고에 포함돼 있어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본 방송에서는 평소 김성주와 함께 경기 중계를 맡았던 정형돈이 컨디션 난조로 자리를 비웠고,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