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김용임&한혜진ㆍ신유&김용진 나이 동갑 찐친케미…김완선&강성연ㆍ이봉근&안예은 우정과시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불후의 명곡' 김용임&한혜진(사진제공=KBS2)
▲'불후의 명곡' 김용임&한혜진(사진제공=KBS2)
김용임&한혜진, 신유&김용진이 나이 동갑 찐친케미를 선사한다. 김완선&강성연, 이봉근&안예은은 나이와 성별을 넘어선 환상의 듀엣 무대를 펼친다.

23일 방송되는 KBS2 '불후의 명곡-친구 특집'에는 연예계 절친들이 출연, 다채로운 무대를 예고했다.

▲'불후의 명곡' 김완선&강성연(사진제공=KBS2)
▲'불후의 명곡' 김완선&강성연(사진제공=KBS2)
트로트계 대표 절친 김용임과 한혜진이 장윤정의 ‘사랑아’를 선곡해 시원한 보컬과 파격 댄스 퍼포먼스를 펼칠 예정이다. 완벽한 비주얼의 김완선과 강성연은 김범룡의 ‘바람 바람 바람’으로 매혹적인 무대를 선보인다.

장르불문 만능 예술인 이봉근과 안예은은 퓨전 국악으로 꾸민 박인수의 ‘봄비’ 무대를 선보였으며, 동갑내기 절친 신유와 김용진은 바이브의 ‘술이야’를 선곡해 애절한 하모니를 전할 계획이다.

▲'불후의 명곡' 이봉근&안예은(사진제공=KBS2)
▲'불후의 명곡' 이봉근&안예은(사진제공=KBS2)
연예계 대표 절친들이 모인 자리인 만큼 훈훈한 모습과 함께 폭로전이 펼쳐진다. 특히 김용임&한혜진은 초반부터 “대학 때 재수 없었다”, “내가 더 예뻤다”며 서로를 격하게 디스했다는 후문이다.

▲'불후의 명곡' 신유&김용진(사진제공=KBS2)
▲'불후의 명곡' 신유&김용진(사진제공=KBS2)
동갑내기 절친 신유&김용진은 “20대에 음악으로 친해졌지만 오늘이 첫 듀엣 무대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들의 애절한 하모니에 감동을 받은 배우 강성연은 눈물까지 보였다. 또 김완선은 “김용진이 노래할 때 섹시하더라. 남자가 섹시하다고 생각한 것은 처음”이라며 극찬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