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드라마 '마우스', '놀토' 언급 공약 지켰다 "신동엽 아저씨 막귀"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마우스' 놀라운 토요일 공약 지켰다(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마우스' 놀라운 토요일 공약 지켰다(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마우스' 박주현이 '놀라운 토요일(놀토)' 언급 공약을 지켰다.

21일 방송된 tvN 드라마 '마우스'에서는 오봉이(박주현)가 정바름(이승기)와의 약속이 취소되고 집에서 혼자 라면을 끓여 먹는 모습이 그려졌다.

오봉이는 "오빠랑 밥 먹는다고 하루 종일 굶었는데"라며 라면을 끓였고, TV 앞으로 다가왔다. 그는 "'놀토' 재방할 시간인데"라며 TV를 켰다. TV에서는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이 전파를 타고 있었다. 오봉이는 '놀토'를 보며 "신동엽 아저씨는 맨날 못 듣냐. 막귀도 아니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장면은 지난 2월 '놀토'에 '마우스'에 출연한 이승기, 박주현이 드라마에서 '놀토' 언급을 걸고 내기를 걸었던 것에서 비롯됐다. 당시 이승기는 자신의 주장이 틀릴 경우 '마우스'에서 '놀라운 토요일'을 언급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