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식스센스2' 송파 퓨전 떡집 '곶감 찹쌀떡'…연매출 10억원 진짜? 가짜?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식스센스2'(사진제공=tvN)
▲'식스센스2'(사진제공=tvN)
송파 퓨전 떡집이 '식스센스2' 멤버들을 놀라게했다.

30일 방송된 tvN '식스센스2'에서는 게스트로 마마무 솔라와 문별이 출연한 가운데, 기상천외한 아이템 하나로 돈방석에 앉은 이른바 '서민갑부'들 중 가짜를 찾는 게임이 진행됐다.

이날 '식스센스2'는 두 번째 가게로 송파구의 퓨전 떡집으로 향했다. 가게를 방문한 멤버들은 "너무 심플하고 새거 냄새가 많이 난다"라며 의심의 눈초리를 거두지 못했다.

이상엽은 "내가 제작진이라면 다른 떡집에 있는 기계를 가져온 것 같다"라고 했다.

훈훈한 형제 사장님은 "작은 온라인 쇼핑몰부터 시작했다"라며 "지하에서 시작했다. 8개월 정도는 직원들 월급도 주기 힘들었다. 현재는 연 매출 10억원을 올리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대표 메뉴는 곶감 찹쌀떡이다. 하루 1천개 이상 판매된다. 떡을 만들때 자극적이지 않게 한다. 건강한 떡이 성공의 비결같다"라고 설명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