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정우 와이프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쫄복탕&복찜ㆍ전어구이&꽃게찜ㆍ나조면(라조면)ㆍ키조개두루치기&샤브샤브를 맛보다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정우 와이프 김유미가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에 나서 전어구이&대하구이&꽃게찜, 쫄복탕&복찜, 나조면(라조면), 오천항 키조개 두루치기&샤브샤브를 맛본다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1일 방송되는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이하 '백반기행')에서는 청순, 우아한 매력을 지닌 배우 김유미와 '서해의 맛'을 찾아 '충남 보령'으로 떠난다.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김유미와 반갑게 인사를 나눈 식객 허영만은 그녀의 옷차림을 보고 "'남편 정우'의 옷을 입은 듯하다"며 눈을 떼지 못했다. 식객의 옷 지적(?)에 김유미는 "패션 공부 좀 하세요 선생님!"이라며 귀여운 잔소리(?)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먹기 위해 운동한다"는 김유미는 제철 해산물을 맛볼 수 있는 보령 백반기행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먼저 두 식객은 오직 보령에서만 맛볼 수 있다는 면 요리를 먹으러 간다. 바로, 보령에 정착한 한 화교가 개발했다는 '라조면'이다. 태양초와 베트남고추를 태운 기름에 다양한 해산물을 볶아 만드는 라조면은 맵지만 계속 손이 가는 맛이다. '보령의 매운맛'에 식객 허영만은 땀을 한가득 흘리면서도 젓가락을 내려놓지 못했다. 이뿐 아니라 두 사람은 전국 키조개 생산량의 반 이상을 차지하는 보령 오천항의 한 식당에서 사람 얼굴만 한 크기의 키조개로 만든 샤부샤부와 두루치기도 맛본다.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맛있는 음식을 먹으며 수다도 이어졌다. 23년 차 배우 김유미는 그동안 함께 호흡을 맞춘 상대 배우 가운데 가장 인상 깊은 배우로 단연 '남편 정우'를 꼽아 눈길을 끌었다. 영화에 같이 출연하며 인연이 깊어져 결혼에 골인한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가 이어졌다. 올해 6년 차 부부인 두 사람은 배우 부부의 숙명(?)이라고도 할 수 있는 '애정신'과 관련해 상반된 반응을 보인다고 전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아내 '김유미'의 애정신을 보는 남편 정우의 리액션도 공개된다.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김유미, 식객 허영만과 보령(대천) 백반기행(사진제공 = TV CHOSUN)
또한 김유미는 최근에 준비 중인 새 작품에서 "'대배우' 한석규와 함께 한다"며 작품 속 남편인 한석규와의 호흡은 어떤지, '한석규 아내'로 변신한 이야기도 전해 귀를 기울이게 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