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풍류대장' 이아진, 무대 위에서 기절…모든 참가자 동의로 재도전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풍류대장' 이아진(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풍류대장' 이아진(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풍류대장' 이아진이 컨디션 난조로 무대 위에서 기절했고, 모든 참가자들의 응원에 힘입어 재도전 기회를 얻게 됐다.

19일 방송된 JTBC '풍류대장'에서는 한층 더 재밌고 긴장감이 높아진 2라운드가 펼쳐졌다.

2라운드에선 톱10의 자리를 차지하기 위한 소리꾼들의 역습과 톱10 사수를 위한 방어전 무대로 꾸며졌다. 새 경연 방식으로 더 박진감 넘치는 무대들이 펼쳐졌다.

이날 한예종 전통예술원 전체 수석 졸업자인 이아진은 컨디션 난조 속에 굳은 의지로 무대에 올랐다. 그런데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돌발상황이 발생해 현장이 발칵 뒤집혔다.

혼신의 힘을 다해 열창하던 이아진이 무대 위에서 갑작스럽게 쓰러진 것. 심사위원을 비롯한 모든 참가자들이 이아진을 응원하며 그가 무대를 끝까지 완성하길 응원했다.

녹화 2일차, 이아진은 다시 한번 기회를 얻게 됐고 "민폐를 끼쳐서 죄송하다"라며 다시 한번 자신이 준비한 무대를 시작했따.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