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윤주상, '진품명품'서 대상급 활약…아나운서 임수민ㆍ개그맨 김미진과 장구 경쟁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개그맨 김미진(사진제공=KBS)
▲개그맨 김미진(사진제공=KBS)

KBS 연기대상에서 아쉽게 대상을 놓친 성우 겸 배우 윤주상이 '진품명품'에 출연해 아나운서 임수민, 개그맨 김미진과 감정 대결을 펼쳤다.

9일 방송된 KBS1 'TV쇼 진품명품'에서는 임수민, 윤주상, 김미진이 쇼 감정단으로 출연했다.

이날 임수민 아나운서는 "장구 욕심은 버렸다"라며 "한 수 배워간다는 겸손한 마음으로 나왔다"라고 밝혔다.

▲성우 겸 배우 윤주상(사진제공=KBS)
▲성우 겸 배우 윤주상(사진제공=KBS)

윤주상 역시 "조상들의 지혜를 공부할 수 있는 시간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장구 욕심은 내려놓고 공부 좀 하다 가겠다"라고 말했다.

김미진은 임수민, 윤주상의 내공을 치켜 세우면서 우승은 쉽지 않겠다고 하면서도 "그런데 두 분 다 장구 욕심이 없다고 하시니 내가 가져가야겠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날 'TV쇼 진품명품'에서는 청화백자 모란무늬 항아리, 사도세자 영서, 장경호 토기를 감정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