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홍은희ㆍ오윤아ㆍ양정아ㆍ윤해영,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서 나이ㆍ구력 초월 골프 실력 공개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사진제공 = TV CHOSUN)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사진제공 = TV CHOSUN)
홍은희, 오윤아, 양정아, 윤해영이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에서 나이와 구력을 넘어선 골프 실력을 뽐낸다.

14일 방송되는 ‘골프왕3’ 6회에서는 ‘골프왕3’ 멤버들과 여배우 군단이 천혜의 경관이 인상적인 제주도를 찾아 그림 같은 샷을 날리는 모습으로 벅찬 대리만족을 선사한다.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사진제공 = TV CHOSUN)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사진제공 = TV CHOSUN)
홍은희, 오윤아, 양정아, 윤해영은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골프왕3’ 촬영을 위해 미리 사전 연습 라운딩을 다녀왔다고 밝혀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네 사람은 촬영 내내 골프를 향한 뜨거운 애정과 순수한 열정을 발산했는가 하면, 연예계 단짝으로 알려진 만큼 막강한 입담과 찰떡 케미를 과시하며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사진제공 = TV CHOSUN)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사진제공 = TV CHOSUN)
특히 오윤아는 ‘라베 66타’에 빛나는 연예계 골프 NO.1 윤태영과 같은 골프 아카데미 출신이라는 깜짝 고백으로 놀라움을 안겼다. 이를 들은 양세형은 오윤아에게 “누님도 언더 치는 거냐?”라는 돌발 질문으로 오윤아를 당황하게 만들어 폭소를 자아냈다.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사진제공 = TV CHOSUN)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사진제공 = TV CHOSUN)
이어 오윤아는 “아카데미에서는 윤태영의 스윙이 너무 좋으니 다른 사람에게 한번 보여주라고 할 정도였다”면서 윤태영을 향해 “아카데미에서 봤을 땐 너무 잘 쳤는데, ‘골프왕3’을 보고 깜짝 놀랐다”는 핵폭탄 돌직구를 날려 포복절도를 일으켰다. 이에 윤태영은 “골프왕에 오면 모든 게 백지가 된다”는 웃픈 속내를 고백해 한바탕 웃음바다를 이뤘다.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사진제공 = TV CHOSUN)
▲'골프왕 시즌3' 제주도 골프장(사진제공 = TV CHOSUN)
그런가 하면 홍은희는 아름다운 제주도 필드에서 펼쳐진 ‘골프왕 VS 골프퀸’ 대결의 첫 주자로 위풍당당하게 나섰고 믿기지 않는 완벽한 티샷으로 분위기를 압도하며 이후 펼쳐질 경기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켰다. 과연 두바이에서 시즌 첫 승을 거두며 의기양양해진 ‘골프왕3’ 멤버들이 역대급 열정을 장착한 ‘골프퀸’들을 맞아 연승을 거둘 수 있을 것인지 귀추를 주목시키고 있다.

맹선미 기자 ms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