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예지원ㆍ손담비ㆍ소이현ㆍ소유, 나이 걱정 NO…5성급 호텔 스위트룸서 코스요리ㆍ수영장 힐링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호캉스 말고 스캉스'(사진제공=MBN)
▲'호캉스 말고 스캉스'(사진제공=MBN)
예지원, 손담비, 소이현, 소유가 ‘호캉스 말고 스캉스’를 통해 나이 걱정을 날려버리는 눈호강 그 이상의 즐거움을 선사한다.

23일 방송되는 MBN ‘호캉스 말고 스캉스(이하 스캉스)’ 1회에서는 스캉스에 푹 빠진 여행 메이트들의 다채로운 모습들로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먼저, 손담비와 소이현은 ‘인 스윗 다이닝’ 룸 서비스로 고급 코스요리를 맛보며 보는 시청자들의 미각을 제대로 자극한다. 이들은 음식이 차례로 놓일 때마다 물개박수로 환영하며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호캉스 말고 스캉스'(사진제공=MBN)
▲'호캉스 말고 스캉스'(사진제공=MBN)
그뿐만 아니라 예지원, 손담비, 소이현, 소유는 호텔 내 공간을 구석구석 즐기게 된다. 수영장을 찾은 예지원과 손담비는 물놀이를 즐기고, 그런 가운데 예지원은 눈치를 살피더니 물 밖으로 나오며 돌발 행동을 한다. 이에 손담비는 눈물을 흘리는 사태까지 벌어진다.

소이현과 소유는 호텔 내 헬스장을 찾는다. ‘헬스 병아리’ 소이현과 ‘헬스 만렙’ 소유는 운동 기구 앞에서 극명한 온도 차를 보이며 웃음을 유발한다. 이에 소이현은 소유에게 “오늘 처음 보는 텐션이야”라며 폭소를 터트렸다.

한편 예지원, 손담비, 소이현, 소유는 사전 만남 때부터 가장 기대했던 바(Bar)로 향한다. 하지만 입장 전부터 난관이 찾아왔고, 우여곡절 끝에 비밀의 문이 열린다. 네 사람은 입구에서부터 감탄하며 환호했다. 이들에게 웰컴 드링크뿐만 아니라 맞춤 칵테일까지 제공되며 무르익어가는 분위기에 제대로 취했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