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장애인 여행 활성화 앞장…기아ㆍ제주항공ㆍ코레일ㆍ그린라이트와 MUO

[비즈엔터 문연배 기자]

▲원종철 코레일 미래전략실장(왼쪽부터), 김경원 제주항공 커머셜전략실장, 이덕현 기아 경영전략실장, 이상혁 한화호텔앤드리조트 HR그룹장, 김춘만 사단법인 그린라이트 이사가 MOU 체결 뒤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화호텔앤드리조트)
▲원종철 코레일 미래전략실장(왼쪽부터), 김경원 제주항공 커머셜전략실장, 이덕현 기아 경영전략실장, 이상혁 한화호텔앤드리조트 HR그룹장, 김춘만 사단법인 그린라이트 이사가 MOU 체결 뒤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화호텔앤드리조트)
한화호텔앤드리조트는 기아, 제주항공,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사단법인 그린라이트와 장애인 여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는 기아와 사단법인 그린라이트가 추진하는 장애인 여행 활성화 프로그램 ‘초록여행’에 동참한다. ‘초록여행’ 프로그램은 협약에 참여한 기업들과 함께 오는 9월부터 매월 32명(장애인 가정 8개 가구)에게 국내 인기 관광지의 숙박과 교통편을 무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각 기업은 한화리조트 설악 쏘라노, 용인 베잔송, 해운대, 제주 숙박 이용권(한화호텔앤드리조트), 장애인 전용 차량(기아), 제주 왕복 항공권(제주항공), 강릉/부산 철도 이용권(코레일) 등을 지원한다. 오는 7월부터 초록여행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 접수가 가능하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는 2015년부터 1천여 개의 사회복지기관을 대상으로 주중 유휴 객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즐거운 에너지 나눔’ 캠페인을 진행해 왔다. 여행에 대해 경제적, 심리적 부담을 가진 사회취약계층에게 8천여 개의 객실을 제공해 삶의 질을 높이려 노력했다. 이번 MOU를 통해 객실 외에도 다양한 이동 수단까지 포함되어 취약계층의 여행 부담을 덜어줄 예정이다.

김형조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대표이사는 “레저 서비스를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취약 계층을 위한 여행 활성화를 도모하는 것은 큰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이종 산업과의 협업을 통해 여행 기회가 부족한 사람들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화호텔앤드리조트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 운영을 위해 다양한 ESG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 전 세계 소외된 어린이들을 위해 기부금을 조성하는 ‘체인지 포 칠드런(Change for Children)’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또한 전국 호텔과 리조트 네트워크를 활용해 지역 소상공인들을 돕는 플랫폼 ‘로컬라이브(LOCAL LIVE)’를 출시했다. 최근에는 양파 과잉 생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기 위해 양파 특별 기획전을 열어 4일 만에 전량 판매했다.

문연배 기자 bretto@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