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꽃미남 배우 아들' 엄마→'인간 오작교 삼촌' 조카, '판타스틱 패밀리'에 정체 숨긴 DNA 싱어는 누구?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꽃미남 배우' 엄마 오세인(사진제공=SBS)
▲'꽃미남 배우' 엄마 오세인(사진제공=SBS)

'판타스틱패밀리-DNA 싱어'에 '꽃미남 배우 아들'의 엄마, '인간 오작교 삼촌'의 조카가 정체를 숨기고 출연한다.

23일 방송되는 SBS 'DNA 싱어-판타스틱 패밀리'에서 새로운 스타 가족들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이상준, 최현우, 김진호와 똑 닮은 비주얼로 등장한 DNA 싱어가 눈길을 끌었다. 부업으로 축가만 200번 이상 부른 웨딩 싱어로 밝혀진 DNA싱어는 감미로운 목소리로 여심을 설레게 만들어 스타의 정체를 더욱 궁금하게 했다.

스타의 정체가 ‘인간 오작교’로 밝혀지면서 듀엣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는데 곧이어 펼쳐진 듀엣 무대에서 한 사람이 부르는 듯한 데칼코마니 창법을 선보여 판정단들은 "누가 부르는지 헷갈린다", "신기하다" 등 혼란스러워하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이현이는 "노래를 들으니 남편과 다시 결혼 하고 싶다"라고 말하며 무대에 푹 빠진 모습을 보여줬다.

다음 DNA 싱어는 알리, 박시은, 김연자를 닮은 비주얼로 등장해 "우리 아들은 키도 크고 피부도 하얀 모두가 인정하는 꽃미남 배우다"라고 소개해 판정단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아들이 어릴 때 엔카 가수로 활동했지만 육아로 꿈을 포기할 수 밖에 없었다"라며 "오늘 못다 이룬 꿈을 펼쳐보고 싶다"라고 수줍게 본인을 소개한 후, 첫 소절부터 압도적인 성량으로 솔로곡을 열창해 판정단의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

뒤이어 공개된 아들은 영화 '명량', 드라마 '파스타'에 출연한 노민우였다. 정체를 확인한 판정단들은 '꽃미남 배우'가 맞다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판타스틱 패밀리' 최초로 노민우, 아일과 함께 밴드 사운드의 트리오 무대를 보여줘 객석을 매료시켰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