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이승철 딸, 박태환과 양양서 스쿠버 다이빙&플로깅 '힐링'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신랑수업'(사진제공=채널A)
▲'신랑수업'(사진제공=채널A)
박태환이 ‘다이빙 선수’ 이승철 딸과 양양에서 스쿠버 다이빙, 플로깅 등 힐링하는 시간을 갖는다.

21일 방송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33회에서는 멘토 이승철 부녀를 만나 ‘찐’ 아빠수업을 받은 박태환과 조카들의 하루가 펼쳐진다.

이날 이승철은 딸과 함께 해양레저를 즐기기 위해 ‘서핑 핫플’ 양양을 찾아간다. 잠시 후 박태환도 조카 태희X태은이를 데리고 합류하고, 이승철은 “딸 원이가 ‘마린보이’ 박태환을 동경해왔다”고 밝혀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든다.

▲'신랑수업'(사진제공=채널A)
▲'신랑수업'(사진제공=채널A)
박태환은 이에 보답하는 마음으로 스쿠버 다이빙을 직접 예약해 원이와 함께 출동한다. 단둘이 스쿠버 다이빙을 즐긴 두 사람은 이후, 바닷가를 돌며 플로깅(조깅하면서 동시에 쓰레기를 줍는 운동)을 하면서 뜻 깊은 시간을 보낸다.

그러던 중 원이는 박태환에게 마음을 활짝 열어, “다이빙 선수를 하기 전에 리듬체조 선수를 8년간 했었는데 그때 슬럼프가 왔었다”며 고민을 털어놓는다. 이에 박태환은 선수만이 할 수 있는 조언으로 원이의 마음을 감싸준다.

▲'신랑수업'(사진제공=채널A)
▲'신랑수업'(사진제공=채널A)
이후 모두 한자리에 모인 이들은 ‘먹대부’ 이승철표 음식 먹방에 돌입한다. 이 자리에서 ‘조카즈’ 태희X태은이는 박태환의 단점을 묻자, “술을 너무 많이 마셔요!”라고 폭로해 현장을 초토화시킨다. 반면 ‘조카즈’는 박태환이 해준 레벨이 다른 이벤트를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