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미녀 공심이' 민아 드디어 가발 벗다, 남궁민 웃음 만발

[비즈엔터 김지혜 기자]

(사진=SBS '미녀 공심이')
(사진=SBS '미녀 공심이')

'미녀 공심이' 민아가 드디어 가발을 벗었다.

16일 방송된 SBS '미녀 공심이'에서는 공심(민아 분)이 드디어 가발을 벗었다.

이날 공심이는 집앞에 깔린 취재진을 피해 배달원으로 변장한 후 자신을 찾은 안단태(남궁민 분)에게 "제가 보여드릴 것이 있다. 엄청 큰 선물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공심은 가발을 벗어 자신의 진짜 헤어스타일을 보여줬다. 앞서 공심은 스트레스로 탈모 현상이 생겨 가발을 쓸 수밖에 없었던 것.

안단태는 기쁜 마음으로 "정말 많이 길렀다. 여름에 가발 쓰느라 고생했다"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김지혜 기자 jidorii@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