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라디오스타' 지코, 자본주의에 굴복? "토익토플 중요성 깨달았다"

[비즈엔터 오세림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지코가 광고 촬영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핫해핫해' 특집으로 쌈디, 그레이, 지코, 이선빈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김구라는 지코에게 "랩으로 토플토익 어쩌라고 하면서 토익광고를 찍었냐"라고 물었다. 이에 지코는 "자본주의에 굴복한 지코라고하더라"라고 고백했고, 이날 방송에는 "오빠랑 토익 할래?"라는 광고 속 지코의 모습이 자료화면으로 등장했다.

지코는 토익과 토플을 '디스'했던 이전 랩 가사에 대해 "전 순수히 저의 입장에서 얘기했던 거죠, 그당시."라면서 "나는 예체능이 더 좋았기 때문에 토익토플은 신경쓰지 않았다"라고 변명했다. 이어 그는 "아이돌이 되고 나서 해외 활동을 하지 않냐. 알아듣기는 되는데 말이 안되더라"라면서 "토익토플의 중요성을 깨달았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지코는 "강요하는 거 아니다. 공부 하기 싫으면 안 해도 되는데 공부할 거라면 영XX에서 하라는 것"이라고 밝혀 웃음을 줬다. 김구라는 "연장 들어가나요"라고 물었고, 이에 지코는 "연장 됐으면 좋겠죠"라고 솔직하게 대답했다.

오세림 기자 stellaoh@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