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2PM 준호, 옥택연-황찬성 옆에서 약한 모습 "두 조각상 사이에 나"

[비즈엔터 오세림 기자]

(사진=준호 인스타그램)
(사진=준호 인스타그램)

2PM 이준호와 옥택연, 황찬성의 모습이 공개됐다.

30일 준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유 두 조각상 사이에 나"라는 말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방송을 준비 중인 2PM 멤버 택연, 찬성, 준호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 속 세 사람은 정장으로 세련미를 뽐내고 있다. 옥택연과 황찬성 옆에서 귀여운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이준호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2PM은 '프로미스(Promise)'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오세림 기자 stellaoh@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