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강성태·서경석, 근자감 폭발 "서울대 가면 외모 상위권일 줄…김정훈 수두룩"

[비즈엔터 김지혜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서경석과 강성태가 자신의 외모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공부의 신 특집으로 꾸며져 서경석, 김정훈, 강성태, 심소영이 출연했다.

이날 서경석은 "다른 건 몰라도 서울대에 가면 내가 얼굴로는 1등할 줄 알았는데, 학교에 가니까 김정훈 같은 애들이 수두룩하더라"고 말했다.

이를 듣고 있던 김정훈은 "수두룩 한 건 아니다"고 부인하며 웃음을 지었다.

강성태도 동감하며 "사실 나도 서울대에 가면 얼굴로 상위 5% 안에는 들 줄 알았다"고 말해, 야유를 샀다.

김지혜 기자 jidorii@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